사진 설명=TF팀 XR LUDAGA의 지도교수인 고려대 공과대학 건축학과 오다니엘 교수와 해당 엑스포 브로슈어 이미지(이상 왼쪽부터)


고려대학교 공과대학(학장 김용찬) 건축학과 오다니엘 교수가 지도교수로 이끄는 스페셜 TF(태스크 포스)팀 ‘XR LUDAGA’가 ‘서울 VR∙AR 엑스포(SEOUL VR∙AR EXPO)’에서 건축 에듀테크 콘텐츠를 최초로 선보여 주목을 받았다.


서울 VR·AR 엑스포는 메타버스의 주축을 이루는 가상 현실(VR), 증강 현실(AR), 복합 현실(XR) 핵심 기술과 솔루션을 보유한 기업들이 참가해 국내외 시장 개척의 기회를 제공하는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박람회로, 오늘(6월 16일)부터 6월 18일까지 3일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건축학과 XR LUDAGA의 콘텐츠를 비롯한 다채로운 출품작을 만나 볼 수 있다.


공과대학 건축학과 XR LUDAGA는 상용화된 최첨단 기술을 사용해 건축의 가능성에 도전하고 탐구하는 연구팀이다. 평소 메타버스 시대를 이끌어갈 건축계의 역할을 제시하면서 건축을 디지털에 접목해 대중이 더 쉽게 접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이번 서울 VR·AR 엑스포에서 첫선을 보이는 XR LUDAGA의 건축 에듀테크 콘텐츠는 메타버스 시대에 걸맞은 얼리어 엔진(Unreal Engine) 기반의 VR 건축물 체험 콘텐츠다. 이는 가상 체험 공간으로 설정된 서울 식물원 건축물을 바탕으로 VR 체험자가 가상 현실에서 서울 식물원 숨겨진 내부까지 자유롭게 돌아다닐 수 있어, 건축 교육적 차원의 정보 전달뿐만이 아니라 재미와 감성 요소 등을 모두 담아냈다는 것이 특장점으로 꼽힌다.


오다니엘 교수는 “건축계가 3D산업을 이용해 대중들에게 건축을 쉽게 전달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이 프로젝트의 가장 큰 목적이다”며 “이는 앞으로 XR LUDAGA가 발전해 나갈 방향이다”라고 설명을 덧붙였다.


한편, XR LUDAGA의 건축 VR 컨텐츠가 전시된 해당 엑스포의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 VR·AR 엑스포 공식 홈페이지(클릭하면 바로 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공과대학신문